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
홈 > 영화 > 영화
영화

더 차일드

가장 빠른 최신TV 무료 다시보기 - TVREVIEW.REVIEW
※ PC에서 시청시 크롬으로 재생하는것을 권장합니다. 영상 재생시 나타나는 팝업 광고는 영상업로더가 게재한 광고로 본 사이트와는 무관한 광고입니다. [링크]를 눌러 팝업차단 크롬 확장프로그램을 설치하시면 팝업광고가 뜨지 않습니다.
일정 기간이 지난 게시물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.






166555.jpg

 

 

줄거리

눈물을 참는 순간 | 아프게, 더디게 깨달아갑니다어린 커플 브뤼노와 소냐 사이에 아이가 태어나면서 인생이 변화하는 이야기. 20살의 브뤼노와 18살의 소냐. 그들은 소냐의 연금과 브뤼노와 그 일당들이 저지르는 도둑질로 하루 하루를 연명해나가고 있다. 무책임한 브뤼노는 소냐와의 사이에서 아이가 태어나자 아이를 팔아치운다. 이에 쇼크를 받은 소냐는 회복할 수 없는 상태에 빠진다. 그제서야 자신의 잘못을 뉘우친 브뤼노는 아기를 되찾아 오지만 폭력배들의 협박에 시달리게 된다. 소냐의 마음은 이미 얼어버리고 브뤼노는 폭력배들에게 줄 돈을 마련하기 위해 날치기를 하다가 이번에는 경찰에 걸리고 마는데...  철없는 10대 남녀가 원하지 않았던 아이를 갖게 되면서 부모가 돼 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. 칸느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. 벨기에 작가주의를 대표하는 다르덴 형제는 그들의 유명한 전작 <약속> <로제타> <아들>에서 거칠고 열악한 상황에서 살아남기 위해 노동을 하는 캐릭터들에게 특별한 관심을 보여왔으며 이 작품 역시 예외가 아니다. 이 영화에서는 20살의 브뤼노가 틀에 박힌 삶에서 벗어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. 인간의 복합적인 감정 속에서 윤리의 문제를 언급하고 있는 이 작품은 다르덴 형제 특유의 관찰적 시선으로 더욱 더 빛이 난다. 또한 다르덴 형제의 오랜 조력자인 알랭 마르코앤은 걸러지지 않은 자연광과 얕은 심도의 렌즈를 이용, 핸드헬드로 훌륭히 촬영해서 기술적인 성과도 함께 보여준다.

 

 







0 Comments